에임스, 공유 모빌리티 토탈 솔루션 ‘배터리 네트워크 시스템’ 통합 개발

국내 최초 통합 무선 배터리 관제 관리 시스템 개발 및 안전성 확보

박기도 | 기사입력 2020/03/02 [09:57]

에임스, 공유 모빌리티 토탈 솔루션 ‘배터리 네트워크 시스템’ 통합 개발

국내 최초 통합 무선 배터리 관제 관리 시스템 개발 및 안전성 확보

박기도 | 입력 : 2020/03/02 [09:57]

   에임스, 공유 모빌리티 토탈 솔루션

  ‘배터리 네트워크 시스템’ 통합 개발

   국내 최초 통합 무선 배터리 관제 관리 시스템 개발 및 안전성 확보

 

▲ 에임스 모빌리티 IoT 기술.   © 최자웅


공유 모빌리티 전문 기업 ㈜에임스(대표 최성훈)는 자사가 개발해 서비스하는 공유 모빌리티의 배터리 관리 관제를 위한 토탈 솔루션인 ‘배터리 네트워크 시스템 알파 플러스(BNS α+)’를 완성하여 시범 테스트에 들어간다고 밝혔다.

 

에임스에 따르면, BNS알파 플러스는 배터리의 무선 통신 기술에 BMS(Battery Management System)를 접목하여 배터리를 무선으로 관리 감독하고 관리 부재에 의한 사고나 사용 중 에너지량 등을 확인 할 수 있는 국내 최초로 무선 배터리용으로 개발됐다. 에임스 만의 독자 보유 기술로 특허전문기업 비즈모델라인(대표 김재형)을 통해 현재 약 50여건의 특허를 확보한 상태라고 전했다. 

 

에임스 관계자는 “무선 BMS를 포함해 일반적인 BMS로는 확인 감독이 어려운 순간전류량이나 충전에 대한 불안정, 공유 모빌리티의 에너지 사용량 등을 관제 시스템으로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어 아직 자리 잡지 않은 배터리의 다양화에 대한 기준 안을 제시 할 수 있다”고 설명했다.

 

에임스는 배터리가 공유 자전거, 킥보드, 스쿠터의 장비들에 적용 될 때 연계가 필요한 ECU, 제어 하드웨어 장치, 통신 하드웨어 장치는 물론 전반적인 모빌리티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. 또 운용 노하우를 통해 실제 모빌리티 별 에너지 제어를 통한 배터리 안정성 확보 등을 자동으로 설정 운전할 수 있는 유닛 일체형 제어기 등도 통합 개발했다.

 

최성훈 에임스 대표는 "이 기술을 통해 국내외 모빌리티들의 배터리 충전 사고 방지나 배터리 관리 미흡 혹은 예상 밖의 문제등을 예측, 해결할 수 있고, 그로 인해 공유 사업의 가장 큰 문제인 제품 수명 관리에 대한 부분을 최상의 수준으로 유지할 수 있다”며 “관련된 다양한 형태의 특허 포트폴리오도 이미 비즈모델라인을 통해 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있다"고 밝히며 “현재 운용 중인 H사의 공유 모빌리티부터 적용할 계획이고, 에임스에서 출시 예정인 전기 스쿠터와 배터리 스테이션, 그리고 각 분야의 모빌리티에도 적용 할 예정”이라고 전했다.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